관리 메뉴

꾸로네

하나님을 모르는 것 본문

이런저런 이야기/말씀묵상

하나님을 모르는 것

각시야 2012.03.31 06:47
하나님을 모르는 것이 악입니다.
우리는 힘써 하나님을 알아야 합니다.

동성연애자들에 대한 저의 생각은 그들에 대한 긍휼의 마음입니다.
그리고 그들에게 하나님을 알리고 싶습니다.

그러나 동성연애자가 되려고 하는 모든 행위에 있어서는 반대합니다.

동성연애를 하면 "둘 다 죽여라."라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그들은 추잡한 짓을 하였으므로 죽어 마땅하다."[레 20:13]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하나님을 모르는 것이 악입니다.
우리 모두는 하나님을 알길 원합니다.
알아야 합니다.
힘써 하나님을 알아야 합니다.

레 18:22) 남자끼리 성관계를 갖지 말아라. 그런 것은 여호와께서 역겨워하는 망측한 짓이다. [현대어성경]

레 18:23) 짐승과 교접하여 자신을 더럽히지 말아라. 또한 여자도 짐승과 교접해서는 안 된다. 이런 짓은 자연의 이치와 하나님의 질서를 파괴하는 행위이다.

동성연애와 잘못된 성은 하나님의 신성하고 아름다운 창조 질서를 역행할 뿐 아니라 파괴하는 가증스런 행위로써 성경 전반에 걸쳐 엄격히 금지 되고 있습니다.(레 18:22, 레 18:23, 레 20:13, 레 20:15~16)

하나님을 모르는 것이 악임을 고백합니다.
우리 모두가 하나님을 알 길 원합니다.
알아야 합니다.
샬롬!

 

 

 

 

 

 

 

 

'이런저런 이야기 > 말씀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로마서 13장 1~2절]  (5) 2012.04.04
장차 받을 형벌  (1) 2012.04.02
하나님을 모르는 것  (2) 2012.03.31
민수기 9장 2~3절  (0) 2012.02.03
마가복음 6장 52절  (0) 2012.02.03
요한복음 1장 46절  (0) 2012.02.03
2 Comments
  • 프로필사진 각시야 2012.04.02 12:14 신고 롬 3:4) 세상 사람이 다 거짓되어도 하나님은 진실하십니다.

    성경에도 "주의 말씀은 옳고 주의 심판은 정당합니다."라고 쓰여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각시야 2012.04.02 12:14 신고 롬 1:26) 하나님께서는 그들을 부끄러운 정욕대로 살게 버려 두셨습니다. 그래서 여자들까지도 정상적인 성생활을 버리고 변태적인 짓을 즐기며 (현대인의 성경)

    27절) 남자들도 그와 같이 여자들과의 정상적인 성생활을 버리고 자기들끼리 서로 정욕을 불태우면서 부끄러운 짓을 하여 그 잘못에 대한 마땅한 대가를 받았습니다.(무서운 말씀입니다)

    28절) 사람들이 하나님을 알려고 하지 않으므로 하나님께서도 그들이 부패한 마음으로 악한 일을 하도록 내버려 두셨습니다. - (하나님과의 단절)

    32절) 이런 식으로 사는 사람은 죽음을 당한다는 하나님의 법을 알면서도 그들은 자기들만 이런 짓을 하는 것이 아니라 이렇게 하는 사람들을 옳다고 두둔까지 하고 있습니다.



    32절)에 "이런식으로 사는 사람"은 [26,27절 말씀]을 포함하고 있는 것입니다.

    여기 보면 성경은 분명히 "죽음을 당한다는 하나님의 법을 알면서"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하는 사람들을 옳다고 두둔까지 하고 있습니다" 너무나 무서운 말씀입니다.

    깨달을 수 있는 사람은 깨닫길 바랍니다.
댓글쓰기 폼